2024.05.26 (일)

  • 흐림동두천 17.2℃
  • 구름조금강릉 15.4℃
  • 흐림서울 20.4℃
  • 맑음대전 17.3℃
  • 맑음대구 16.6℃
  • 구름조금울산 15.0℃
  • 맑음광주 20.1℃
  • 구름조금부산 16.7℃
  • 맑음고창 ℃
  • 맑음제주 19.7℃
  • 구름많음강화 17.1℃
  • 구름조금보은 18.7℃
  • 맑음금산 15.4℃
  • 맑음강진군 18.8℃
  • 구름조금경주시 16.3℃
  • 구름조금거제 16.4℃
기상청 제공

서대문구

서대문구, '주민 생활안심QR서비스' 시범 운영

“주차하거나 가게 비울 때 전화번호 대신 QR코드 남겨요”

 

서울복지타임즈 이득형 기자 | 서대문구는 개인정보보호와 범죄예방을 위해 ‘주민 생활안심QR서비스’를 이달부터 11월 20일까지 시범 운영한다고 밝혔다.

 

일반적으로 주차하거나 가게를 비울 때 자신의 휴대전화 번호를 남기는 경우가 있는데, 이 서비스를 이용하면 전화번호 대신 QR코드 스티커를 인쇄해 붙여 놓으면 된다.

 

이를 위해 민간기업이 개발한 ‘시큐릿(Securet)’ 앱을 활용하는데 누구나 내려받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. 단, 양측에 앱이 설치돼 있어야 통화할 수 있으며 통화 시 데이터요금이 부과될 수 있다.

 

구는 이 서비스를 원활하고 안정적으로 운영하기 위해 최근 앱 개발사인 ㈜포마컴퍼니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.

 

QR코드 인쇄가 어려운 주민은 구청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하면 앱 개발사가 제공하는 QR스티커를 동주민센터 또는 구청 스마트정보과에서 제공받을 수 있다.

 

이 서비스는 안심전화번호를 개설하는 것과는 차별화된 방식으로 비용 부담 없이 이용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.

 

구는 시범 운영 후 설문조사 등을 바탕으로 서비스 운영 확대와 개선 방안을 검토할 예정이다.

 

이성헌 서대문구청장은 “4차 산업혁명 시대에 다양한 스마트 기술을 활용한 개인정보보호 환경을 조성하는 데 힘쓰겠다”고 말했다.

 

한편 QR스티커를 활용한 이 같은 서비스는 치매노인의 위치를 파악하거나 반려견을 찾는 데에도 응용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.